본문 바로가기

클래식음악/기타작곡가

[명곡] 멘델스존 : 무언가 Op.62 No.6 "봄노래" [Various Artists]


멘델스존은 48곡의 <무언가>를 작곡했는데 <무언가>는 멘델스존이 1830년 무렵 낭만주의 피아노가 절정을 만난 때 창안한 새 장르입니다. 3분을 좀체로 초과하지 않는 짧은 소품의 음악입니다. 《무언가》란 가사가 없는 음악으로 어떤 사물과 기분을 표현하는 노래라 할 수 있습니다. 이 중『봄노래』는 《무언가》중에 5권 op.62번 중에서 6번째 곡입니다. 


봄노래


고금의 명곡으로 알려진 이 곡은 피아노 뿐만 아니라 여러 가지 악기의 독주용으로 편곡되어 널리 연주되고 있습니다. 흐르는 듯한 낭만적인 선율 등 매우 유괘한 분위기가 조성됩니다. 선율은 단순하지만 반주양식 등에서 천분을 유감없이 발휘하였습니다. 꾸밈을 교묘하게 사용하여 마치 동면에서 깨어나 봄의 환희를 느끼는 듯한 정취를 표현했습니다.


음악 감상 I
Peter Nagy, piano


음악 감상 II
Daniel Barenboim, pian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