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OP뮤직/뉴에이지

Enya - Orinoco Flow [듣기/가사]

‘천상의 목소리’라 불리는 뉴에이지 아티스트 엔야(Enya)는 1988년 데뷔 이후 팝과 뉴에이지, 클래식을 모두 아우르는 서정적인 사운드로 전 세계적인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이후 발표한 매 음반마다 평균 9백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전세계에서 널리 사랑받았다.


 판타지 영상을 귀로 듣는 것 같은. 신비롭고 우아하고 몽환적인 사운드가 엔야의 특징인데 'May It Be', 'Echoes In Rain', 'Caribbean Blue', 'Orinoco Flow', 'Only Time'와 같은 곡들이 큰 사랑을 받고 있다.





let me sail, let me sail, let the orinoco flow,

let me reach, let me beach on the shores of Tripoli.

let me sail, let me sail, let me crash upon your shore,

let me reach, let me beach far beyond the Yellow Sea.

from Bissau to Palau - in the shade of Avalon,

from Fiji to Tiree and the Isles of Ebony,

from Peru to Cebu hear the power of Babylon,

from Bali to Cali - far beneath the Coral Sea.from the North to the South, Ebud?into Khartoum,

from the deep sea of Clouds to the island of the moon,

carry me on the waves to the lands I've never been,

carry me on the waves to the lands I've never seen.we can sail, we can sail...

we can steer, we can near with Rob Dickins at the wheel,

we can sigh, say goodbye Ross and his dependencies

we can sail, we can sail

태그